•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성명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상 대법관과 민유숙 대법관이 오는 1월 1일자로 퇴임하는 가운데, 대법원은 그 후임을 지명하기 위해 대법관 추임 임명의 첫 절차인 대국민 천거를 진행 중이다.

 

현재 대법관 14인 중 여성대법관은 3인(민유숙, 노정희, 오경미)으로 전체 대법관의 1/4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다. 지난 4월 박정화 대법관 퇴임한 이후 여성 대법관이 임명되지 못함으로써 전체 대법관 중에 여성 대법관의 비율이 낮아졌을 뿐만 아니라 이번에 민유숙 대법관이 퇴임하게 되면 여성대법관은 2인에 불과하여 그 비율은 더욱 낮아지게 된다. 대법원은 사법부의 최고 법원으로써 점차 복잡, 다변화하고 있는 사회적 갈등해결을 위하여 성별 다양성을 갖출 당위성이 있으며, 이를 통해 소수자와 약자의 이익이 보호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야 한다. 이에 대법원은 여성 대법관을 후임 대법관으로 임명하여 현재의 여성 대법관 비율을 확대하여 성별 다양성 확보에 더욱 적극적으로 고려하여야 할 필요성이 있다.

 

한국여성변호사회(회장 김학자)는 대법관추천위원회의 회의를 거쳐 안철상, 민유숙 대법관의 후임으로 사회적 약자의 목소리를 대변할 적임자로써 선후배들의 귀감이 되고 있는 3명의 여성변호사를 추천하였다.

 

한국여성변호사회는 대법원이 이번에는 꼭 사회 각계각층의 다양한 이해관계와 점점 심화되는 갈등을 조정, 해결하기 위하여 대법원 구성원의 균형 있는 성비율을 유지함으로서 성별다양성을 갖추기를 소망한다.

 

 

2023. 12. 15.

 

(사)한국여성변호사회

회  장   김 학 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5 [2024. 7. 9.] 한국여성변호사회, 「제13회 여성변호사대회」 성료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7.09 7
154 [2024. 6. 20.] 한국여성변호사회 『사외이사로부터 직접 듣는 사외이사의 역할과 나아갈 길』 토론회 성료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6.20 19
153 [2024. 6. 19.] 한국여성변호사회 『한부모가정지원정책과 위기임산부지원 및 아동보호 어디까지 왔나』 심포지엄 성료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6.19 23
152 [2024. 5. 23.] 여성대법관, 현재 30%에 불과한 비율은 반드시 유지되어야 하고, 앞으로 사회구성원 비율에 맞게 50%까지 확대돼야 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5.23 138
151 [2024. 5. 10.] 교제폭력 초기 선제적 조치도입 등 신속한 입법개선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5.10 194
150 [2024. 5. 2.] 초등학생들을 성매매한 피고인들에게 ‘실형’을 선고한 판결을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5.02 282
149 [2024. 4. 24.] 위기임신 및 보호출산 지원과 아동보호에 관한 특별법령(안)의 인권침해 및 위헌 등 문제점 해소에 만전을 기하고, 위기임산부에 대한 상담 내실화 제도 마련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4.24 183
148 [2024. 4. 3.] 양육비 미이행 실형 선고 판결에 대한 검찰의 항소 결정을 적극 지지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4.03 172
147 [2024. 3. 28.] 악의적 양육비 미지급자에게 ‘실형’을 선고한 판결을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3.28 149
146 [2024. 2. 15.] 양육비 미지급자 제재조치 요건을 완화하고, 양육비이행관리원을 독자적 법인으로 전환하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2.15 223
145 [2024. 2. 6.] 지속적인 아동학대로 쇠약해진 피해아동을 사망케 한 가해자에게 아동학대살인죄의 책임을 지게 하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2.06 273
144 [2024. 1. 23.] 한국여성변호사회, 「제34차 정기총회 및 신년회」 개최 성료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1.23 246
143 [2024. 1. 5.] 임신ㆍ출산ㆍ육아를 하는 피의자 및 피해자ㆍ변호인을 위한 모성보호 조치를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4.01.05 264
142 [2023. 12. 19.] 한국여성변호사회, 『위기임산부 및 위기영아』를 위하여 한국경제인협회의 경제적 자립지원에 동참, 법률자문 시작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3.12.19 211
» [2023. 12. 15.] 대법관의 성별 다양성 확보를 위한 여성대법관이 임명되길 기대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3.12.15 2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