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성명서

법무부는 10일 '포용적 가족문화를 위한 법제개선위원회'의 권고를 수용해 친권자의 자녀 징계권 조항을 삭제하고 체벌 금지를 명문화하는 내용의 민법 개정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우리 사회에 충격을 준 자녀학대 사건이 연이어 발생한 가운데 나온 법무부의 이와 같은 대응책에 대해 본회(회장 윤석희)는 적극적인 지지의사와 함께 환영의 뜻을 밝힌다.

 

현행 민법 제915조는 “친권자는 그 자(子)를 보호 또는 교양하기 위하여 필요한 징계를 할 수 있고 법원의 허가를 얻어 감화 또는 교정기관에 위탁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물론 이 조항에서의 ‘징계권’은 자녀를 교육하는 과정에서 사회통념상 허용될 수 있는 정도의 훈육을 의미하지만 이 조항이 부모의 체벌이 허용되는 것으로 잘못 오인되어 왔던 것도 사실이다.

 

보건복지부와 중앙아동보호전문기관의 '아동학대 사망사고 발생 현황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학대로 숨진 아동은 132명이며, 가해자의 절대다수인 77%는 아동의 부모로 나타났다. 이런 상황에서 마치 자녀에 대한 강한 체벌까지 용인하는 것으로 오인될 수 있는‘징계권’의 개념을 삭제하고, 더 나아가 자녀 체벌을 법으로 금지하도록 명문화하는 방안은 반드시 필요하다고 할 것이다.

 

아동 단체들이 그동안 해당 민법 규정이 체벌을 합리화하고 있다고 비판해 왔고, 유엔아동권리위원회도 같은 이유로 해당 조항을 삭제하라고 권고해 왔다는 점을 감안할 때 이같은 조치가 늦은감도 없지 않지만 이제라도 법무부가 적극 나서 법개정에 착수한다는 점은 분명 환영할만하다.

 

법무부가 아동 인권 전문가 등의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구체적인 개정시안을 마련해 빠른 시일 안에 입법화하겠다고 밝힌 만큼 이 과정에 본회는 적극적으로 입장을 개진하고 필요한 역할을 다할 것임을 아울러 밝히는 바이다.

 

 

2020. 6. 11.

 

(사)한국여성변호사회

회  장   윤 석 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2020. 7. 8.] 美 송환불허, 손정우에게 사실상 면죄부 준 결정으로 향후 디지털성범죄에 대한 엄중한 처벌과 판단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7.08 34
» [2020. 6. 11.] 아동학대사건 재발방지를 위한 민법상 징계권 삭제 및 자녀체벌금지의 법제화에 적극 찬성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6.11 55
52 [2020. 6. 10.] 아동학대사망사건 더 이상 재발하지 않도록 실효적 대책을 촉구한다- 「포용국가 아동정책」 적극 이행하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6.10 54
51 [2020. 6. 2.] "직장내 성추행범죄행위에 대한 대법원 판결을 환영하며 엄중한 판단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6.02 54
50 [2020. 5. 22.] 다행히도 이번 20대 마지막 본회의에서 n번방 재발방지법과 양육비이행제재 법안이 통과된 것을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5.22 80
49 [2020. 5. 7.] 20대 국회, 양육비 이행확보방안 반드시 마련해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5.07 68
48 [2020. 4. 17.] 법무부의 아동·청소년 보호에 대한 적극적인 의지 표명을 환영하며, 20대 국회는 이에 부응하여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조속히 통과시킬 것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4.17 111
47 [2020. 4. 16.] 정부 및 지자체(송파구청) 등에 의한 성범죄 피해자 개인정보유출 재발방지를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4.16 93
46 [2020. 3. 24.] 한국여성변호사회, 텔레그램 n번방 성폭력 피해자 지원 및 법제 개선에 나선다 :피해자법률지원 변호인단 출범 및 디지털성범죄처벌법 제정 촉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3.25 351
45 [2020. 3. 19.] 텔레그램을 통한 성착취범죄 주동자 검거를 환영하며 법원의 강력한 처벌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3.19 196
44 [2020. 3. 8.] 2020. 3. 8. 세계 여성의 날을 기리며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3.09 93
43 [2020. 2. 10.] 웹하드 운영자에 대한 음란물유포방조 1심 무죄선고에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2.10 161
42 [2020. 1. 15.] 양육비 미지급자 신상공개 관련자에 대한 무죄 판결을 환영하며 조속한 관련 법제 정비를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1.15 275
41 [2019.11.13.] 성폭력범죄의 소멸시효 기산점 판단에 대한 법원의 판결을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11.13 359
40 [2019. 10. 1.] 성착취 피해아동을 대상청소년으로 처벌하는 아청법의 조속한 개정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10.01 48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