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성명서

얼마 전 가정폭력의 가해자가 이혼한 전처를 찾아가 살해한 사건으로 사회적인 공분이 일었던 때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어제 유 모 전 김포시의회 의장이 자택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아내 김 모씨를 주먹과 골프채로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하여 상해치사 혐의로 체포되었고, 오늘 구속영장이 발부되었다.

 

사회의 지도층이라 일컬어지는 이들조차 가정폭력 가해자로서의 양면성을 가지고 있는 오늘날의 현실에 비추어 보면, 우리 사회에 가정폭력으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여성이 얼마나 많을지 가히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 여성가족부가 3년마다 실시하는 가정폭력 실태조사에 따르면, 여성 피조사자 중 10명 중 1명 이상이 남성 배우자로부터 폭력피해를 경험하였다고 하는바, 이는 우리 사회의 매우 부끄러운 단면이 아니라 할 수 없다. 아직까지 “부부싸움은 칼로 물베기”라는 식으로 가정폭력에 관대한 우리 사회의 후진적인 인권의식을 나타내는 일례이다.

 

본회(회장 조현욱)는 이와 같은 가정폭력을 좌시하지 않고, 지금도 숨죽여 고통 받고 있는 여성들을 위해 각종 법률지원을 아끼지 않고자 한다. 아울러 이번 사건에 대한 엄정한 수사를 통해, 이와 같은 비극적인 사건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경종을 울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2019. 5. 17.

 

(사)한국여성변호사회

회  장   조 현 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 [2012] 탈북자 북송반대 성명서(한국여성변호사회 및 한국여자의사회 공동발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4
45 [2012] 대법관 제청관련 성명서 발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61
44 [2012] 여성대법관 제청을 촉구하는 성명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0
43 [2013] 박시환 전 대법관의 부적절한 발언에 대한 유감 표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90
42 [2013] 박시환 전 대법관 사과문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101
41 여성검사장의 임명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65
40 여성검사장의 임명을 적극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1
39 대한변협신문에 게재된 여성비하 칼럼 기사에 대한 재발방지 촉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2
38 임신한 여성변호사 강제휴직 사건, 항소심 판결 환영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119
37 지방선거 후보 공천시, 여성 30% 할당 시행해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93
36 칠곡계모사건 변호인단분들 - 칭찬합니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377
35 (사)한국여성변호사회, 봉천동 모텔 업주 청소년보호법 위반으로 고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4.21 215
34 [2017.5.18.] 문재인 정부의 양성평등 실현을 기대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3.16 86
33 [2017.11.15.] 의료계 성폭력, 한국여자의사회와 한국여성변호사회가 공동 대응하기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3.16 101
32 [2017.11.21.] 재벌3세의 변호사들에 대한 횡포에 관하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3.16 1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