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성명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 명 서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 임신한 여성변호사의 강제휴직 사건 관련 

항소심 판결을 환영한다

 

‣ 여직원 성추행 검사여성에 대한 막말 판사 등 

법조계 전반에 남아있는 여성에 대한 잘못된 인식 및 태도의 

전면적 개선을 촉구한다

 

 

  
 

1. ()한국여성변호사회(회장 이명숙)임신한 여성 변호사를 강제 휴직시킨 혐의로 기소된 법무법인 대표 변호사에 관한 <남녀고용평등과일·가정양립지원에관한법률위반>사건에서 당초 무죄를 선고한 1심 판결을 파기하고 200만원의 벌금형을 선고한 2014. 2. 13.자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9부 판결을 환영한다

  
 

2. 2012. 4.에서 같은 해 7.까지 대한변호사협회 산하 여성변호사특별위원회와 한국여성변호사회가 공동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와 심층면접 결과 여성 변호사들은 남성 중심적인 근로 환경 속에서 고용승진 과정에서 차별을 받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일·가정양립 지원의 미비로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판결은변호사 업계에 만연한 이러한 차별과 어려움을 타개하고 여성변호사의 근로조건을 개선하는 데 있어 중요한 시발점이 될 것이다

  
 

3. 나아가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징계를 받은 검사, ‘여자가 말이 많아요’ 등의 여성 비하 발언을 한 판사 등 우리 사회의 중추적모범적 역할을 하여야 할 법률가들이 업무상 접하게 되는 여성들을 바라보는 인식과 태도가 여전히 개선되지 못하고 끊임없이 문제를 야기함으로써 결국 법조인 전체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떨어뜨리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

  
 

4. 따라서임신한 변호사의 강제휴직 사건에서 피해 여성변호사의 조력인을 담당한 윤석희 변호사(부회장), 오지원 변호사의 활약과 이번 판결을 동력으로 삼아 향후 본 회는 법조계 내에서의 여성 및 모성에 대한 올바른 인식 확립과 사회적제도적 차원의 개선책 마련을 위해 앞장 설 것이며,법조계 전반에 이와 같은 논의와 대책 마련이 활발히 이루어지기를 촉구하는 바이다

  
 

  
 

2014. 2. 14.

()한 국 여 성 변 호 사 회

      이 명 숙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 [2012] 탈북자 북송반대 성명서(한국여성변호사회 및 한국여자의사회 공동발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2
42 [2012] 대법관 제청관련 성명서 발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61
41 [2012] 여성대법관 제청을 촉구하는 성명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69
40 [2013] 박시환 전 대법관의 부적절한 발언에 대한 유감 표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86
39 [2013] 박시환 전 대법관 사과문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100
38 여성검사장의 임명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64
37 여성검사장의 임명을 적극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1
36 대한변협신문에 게재된 여성비하 칼럼 기사에 대한 재발방지 촉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72
» 임신한 여성변호사 강제휴직 사건, 항소심 판결 환영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117
34 지방선거 후보 공천시, 여성 30% 할당 시행해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91
33 칠곡계모사건 변호인단분들 - 칭찬합니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356
32 (사)한국여성변호사회, 봉천동 모텔 업주 청소년보호법 위반으로 고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4.21 209
31 [2017.5.18.] 문재인 정부의 양성평등 실현을 기대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3.16 84
30 [2017.11.15.] 의료계 성폭력, 한국여자의사회와 한국여성변호사회가 공동 대응하기로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3.16 100
29 [2017.11.21.] 재벌3세의 변호사들에 대한 횡포에 관하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3.16 1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