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1.] 재벌3세의 변호사들에 대한 횡포에 관하여

by (사)한국여성변호사회 posted Mar 16,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재벌3세의 변호사들에 대한 횡포에 관하여

 

 

1. 2017. 11. 20.자 언론보도에 따르면,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아들인 김동선(28)씨가 여성변호사들도 상당수 포함된 대형 로펌의 신입 변호사들의 친목 모임에 동석하여 이들 중 수 명의 변호사들에게 폭언과 함께 폭행을 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2. 이는 단순히 술자리에서의 추태를 넘어, 대형 고객의 지위를 남용하여 변호사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와 수모를 준 전형적인 “갑질”의 행태로서, 이러한 행태는 비난받아 마땅하고 엄중한 처벌이 뒤따라야 할 것이다.

 

3. 또한, 대형 고객의 눈치만 살핀 나머지 수 개월간 해당 사건을 방치하고 소속 변호사들의 안위를 살피지 않은 대형 로펌의 행태도 매우 개탄스럽다. 법조인으로서 꿈을 펼치기 시작한 신입 변호사들이 수 개월간 이와 같은 피해 사실을 고스란히 묻어둘 수밖에 없었던 점에 관하여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

 

4. 대한변호사협회의 진상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가해자에 대한 엄중한 처벌과 더불어 해당 로펌은 소속 변호사들의 피해에 관한 진상을 파악하고 피해 변호사들에 대한 구제조치를 신속히 마련할 것을 촉구한다.

 

 

 

2017. 11. 21.

 

(사)한국여성변호사회

회  장   이 은 경

 


Articles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