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1. 12.] 한국여성변호사회는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협회장 선거에서 기호 2번 조현욱 후보자를 공개 지지한다

by (사)한국여성변호사회 posted Jan 12,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여성변호사회는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협회장 선거에 입후보한 후보자 중 기호 2번 조현욱 변호사(전 대한변호사협회 부협회장, 전 한국여성변호사회 회장)에 대한 지지의사를 공개적으로 표명한다.

 

조현욱 후보자는 이번 선거에 출마한 유일한 여성 후보자로, 여성 변호사들의 고충을 진실로 이해하고 이들의 권익을 실현시켜 나갈 적임자이다. 조 후보자는 한국여성변호사회의 전임 회장으로서 여성 변호사들의 권익 증진을 위한 활동에 매진해 왔을 뿐만 아니라, 대한변호사협회 협회장에 당선될 경우 그간의 활동을 기반으로 여성변호사들의 실질적인 권익을 향상시켜 줄 능력이 있는 후보자이다.

 

대한변호사협회는 70년 역사상 단 한 번도 여성 협회장이 없었고, 심지어 여성 변호사가 후보자로 출마한 적도 없었다. 2020년에 배출된 신규 변호사 중 여성 비율이 45%에 이른다는 점을 보아도 이제는 여성 대한변호사협회 협회장이 등장할 시기이다. 한국여성변호사회는 회원들의 이름으로 기호 2번 조현욱 후보자에 대한 지지의사를 표하고 이번 선거에서 힘을 실어주고자 한다. 새롭게 시작되는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에서 최초로 여성 협회장이 탄생한다면, 그 자체로도 새로운 시작과 변화를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

 

또한, 조현욱 후보자는 여성 변호사들의 권익 실현 뿐 아니라 모든 변호사 회원들의 권익을 수호해 나갈 적임자이기도 하다. 조현욱 후보자는 변협 부협회장으로 세무사법 1인 시위를 통하여 직역수호를 추진하였고, 초대 공수처장, 대법관 후보로 지명될 정도로 자질과 품성, 능력이 출중한 후보이다.

 

한국여성변호사회는 조현욱 후보자의 위와 같은 공익에 대한 헌신과 책임감, 설득력 있는 행보를 오랜 기간 지켜보고 함께 해 왔으며, 조현욱 후보자의 열정과 무게감을 볼 때 대한변호사협회의 대표로서 해야 할 역할을 가장 충실하게 해낼 적임자라는 점에 이의가 없다고 생각한다.

 

한국여성변호사회는 본회가 추진해 온 그간의 많은 활동들이 이제는 조현욱 후보자를 통해 대한변호사협회와 회원 전체를 위한 이익으로 이어지기를 기원하며, 조현욱 후보자가 변호사 직역수호와 직역을 창출하기 위해 걸어가는 그 길에 한국여성변호사회가 함께 할 것이다.

 

 

 

 

2021. 1. 12.

(사)한국여성변호사회

회  장   윤 석 희


Articles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