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성명서

2020. 4. 14. 서울 송파구청 홈페이지에 올라온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개인) 명단 공고’에 n번방 피해여성의 이름이 포함되어 있을 가능성이 높아 문제가 되고 있다. 위 명단에는 이름, 생년월일, 성별, 주소, 연락처가 적혀있어 얼마든지 피해자의 특정이 가능하다. 위 명단은 각종 포털 및 웹사이트에 이미 공개되어 돌이킬 수 없이 퍼지고 있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위례동주민센터 관계자가 개인정보유출이 발생할 시 당사자들에게 통지해주어야 할 의무가 있어 명단을 고지한 것이라는 해명을 하였다고 한다. 그러나 개인정보보호법은 개인정보가 유출된 경우, 개인정보처리자는 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 필요한 조치를 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동법 제34조 제2항),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서는 누구든지 성폭력범죄의 피해자의 주소, 성명, 나이 등 피해자를 특정하여 파악할 수 있는 인적사항을 피해자의 동의 없이 정보통신망을 통하여 공개하여서는 아니된다고 규정하고 있다(동법 제24조 제2항).

 

위와 같이 성범죄 피해자의 개인정보를 보호하는 법령이 명백히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정부 또는 지자체의 안일하고 경솔한 행정처리로 인하여 2차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정부 또는 지자체에 의하여 발생한 2차 피해는 개인에 의하여 발생한 2차 피해와 비교할 수 없는 막대한 파급력을 가질 뿐만 아니라, 국가로부터 보호받아야 할 성범죄 피해자들에게 도리어 국가가 더욱 큰 고통을 가하는 결과가 된다.

 

이에 본회는 정부 또는 지자체에 대하여 성범죄 피해자의 개인정보유출 행위를 즉각 중단 할 것, 재발방지 대책을 강구할 것, 2차 피해자에 대한 구제절차를 마련할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2020. 4. 16.

 

(사)한국여성변호사회

회  장   윤 석 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 [2019. 6. 14.] 10세 초등학생 대상 성범죄자에 대한 2심 선고에 대하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06.14 1216
54 [2019. 10. 1.] 성착취 피해아동을 대상청소년으로 처벌하는 아청법의 조속한 개정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10.01 518
53 [2020. 3. 24.] 한국여성변호사회, 텔레그램 n번방 성폭력 피해자 지원 및 법제 개선에 나선다 :피해자법률지원 변호인단 출범 및 디지털성범죄처벌법 제정 촉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20.03.25 423
52 칠곡계모사건 변호인단분들 - 칭찬합니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5.01.20 406
51 [2018. 8. 10.] 불법촬영 영상물의 유통을 조장.방조.묵인한 웹하드업체에 대한 엄정하고 신속한 수사를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8.10 401
50 [2019.11.13.] 성폭력범죄의 소멸시효 기산점 판단에 대한 법원의 판결을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11.13 396
49 [2019. 5. 22.] 가정폭력·아동학대 확인을 위한 수사기관의 주거 내 출입은 허용되어야 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05.22 380
48 [2019. 3. 12.] 남성 유명연예인들의 성매매알선 및 이른바 불법촬영 및 유포 혐의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03.12 375
47 [2019. 4. 8.] 일가정양립 확립을 위한 개선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04.10 354
46 [2019. 4. 11.]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에 관하여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04.11 350
45 [2018.4.13.]향후 성희롱 관련 소송에서의 중요한 판단기준을 제시한 대법원 판결을 환영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4.16 349
44 [2018.7.12.] 임신・출산 여성에게도 변호사시험 응시기간을 연장할 것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7.12 335
43 [2018.5.23.]여성 대상 범죄에 대한 엄중한 처벌과 함께 사회 전반의 성(性)인식의 개선을 촉구한다.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5.23 322
42 [2018. 8. 23.] 고은 손해배상 청구소송 공동대응을 위한 기자회견 - 고은의 명예를 훼손한 것은 본인 자신이다 공동소송대리인단 발언문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8.08.23 296
41 [2019. 3. 14.] 불법촬영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를 즉시 중단하라. (사)한국여성변호사회 2019.03.14 29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